애니북스 핀터레스트



죽도 사무라이 4권 제작 완료! 출간임박

 

사진을 못 찍어서 그렇지, 실제로 이 책은 앞에서 보나 뒤에서 보나
사이즈가 똑같습니다. 그리고 애니북스의 바닥은 기울어지지 않았고요…



『죽도 사무라이』 4권이 곧 여러분 곁으로 다가갑니다.
근본 없는 떠돌이 낭인인 줄 알았던 세노 소이치로의
부잣집 도련님 이었다는 충격적인 과거가 밝혀지는 4권!

아마 빠르면 이번 주 주말, 늦어도 다음 주 중엔 서점에서 만나실 수 있을 듯.


예전에 올린 이미지컷과 달리, 사실 표지의 '죽도 사무라이' 로고는
금박입니다.

덧글

  • 키쿠치 2010/10/26 17:40 # 삭제

    "하하핫! 드디어 나왔다 나왔다고!!"

    "밥, 어디있어?"
  • 애니북스 2010/10/26 18:15 #

    혹시 저번에 오셨던 세노 님 아니신가요? ^^
    『죽도 사무라이』라디오 드라마가 있다면
    캐스팅 0순위가 되실 듯! ^^

    …4권에서는 키쿠치의 애완쥐 밥이 가지고 다니는
    유리구슬의 유래도 밝혀집니다.
    꼭 읽어보시길!
  • 츠네 2010/10/26 23:10 # 삭제

    말씀 감사합니다^^

    죽도 사무라이 정말 작품이더군요.

    여기 들르시는 모든분들께 추천 드리고 싶습니다.

    라디오 드라마가 나온다면 밥으로라도 출연하고 싶군요ㅋ

    꾸준히 좋은 작품을 위해 애쓰시는 애니북스 관계자님께 이자리를 빌어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종종 이런식으로 미약하나마 응원하고 싶습니다.
  • 애니북스 2010/10/27 11:38 #

    으헛, 이번엔 츠네고로입니까!
  • Joker 2010/10/26 17:54 #

    정말이지 너무 재밌습니다^^
    윗분 흥분하는 것도 무리가 아님.
    ..그런데 키쿠치라니..;ㅁ;
  • 애니북스 2010/10/26 18:15 #

    위에서 말씀드린대로 4권에는 세노뿐만 아니라
    키쿠치의 과거도 나오지요.
    아니, 정확히 말하자면 키쿠치의 애완쥐 '밥'의 과거…
  • 폴리시애플 2010/10/26 19:10 #

    책 모양이 너무 이쁘네요. 만화라는 생각이 안듭니다. 안보던 녀석인데 한번 고려해봐야겠습니다. ㅎㅎㅎ
  • 애니북스 2010/10/26 19:11 #

    붓과 먹으로 그려진 느낌이 인상적이라는
    타카하시 루미코 선생(『이누야샤』)의 추천평은 덤입니다. ^^

    스토리 집필의 부담을 덜어낸 마츠모토 타이요는
    그야말로 완전체 같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 RGM-79 GM 2010/10/28 12:18 #

    기다리오라고 하여 기다렸소, 기다렸소.... 그러나 지금은 돈이 없구려...

    지금 그대를 얻지 못하면 후회할터인데...


    차라리 애니북스에 입사라도 해야... 쿨럭....
  • 애니북스 2010/10/28 13:08 #

    입사하시면 야근+주말근무+자택근무 3Hits combo가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망설이는 순간 품절… Ah, 만화책은 품절될 가능성이 적네요.
  • 2010/10/29 10:40 #

    아니 제작자 측에서 스포일러라니 이게 무슨 소리요!!!
  • 애니북스 2010/10/29 11:04 #

    모든 의문은 책을 읽어보시면 풀립니다.
    저 스포일러가 훼이크였다는 사실…
  • 죽염사무라이 2010/11/08 10:44 # 삭제

    일본에는 8권 완결 되었던데요. 다음권은 언제쯤 나올까요? ;_;
    책 너무 이뻐서 잘 모르고있어요! 화이팅입니다!
  • 애니북스 2010/11/08 10:49 #

    5권은 현재 번역 중입니다.
    아직 나오려면 시간이 좀 더 걸릴 것 같네요.

    앞으로도 계속 예쁘게 잘 뽑아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사다드 2010/12/28 20:45 # 삭제

    레드문 애장판 재고 남은거나 재발행 계획 없으신가요??ㅠㅠ

    간절하게 찾고 있는데...
  • 애니북스 2010/12/29 07:09 #

    죄송합니다. 현재로서는 힘들 것 같습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